2006년 3월 성악가 최승원, 지휘자 이인호, 피아니스트 장은신은
“장애인을 위한 음악회”를 열고 이의 수익금 3백만원을
월드투게더에 장애인들을 위한 사업에 쓰여졌으면 좋겠다는 뜻을
표하면서 전했습니다.

월드투게더는 이를 장애인 지원을 주목적으로 하고 있는 소망학교에
지원하여 드렸습니다.
[이 게시물은 님에 의해 2010-03-10 16:49:23 언론속의 월투에서 이동 됨]